예레미야애가 2장 > 오늘의 성경

예레미야애가 2장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32회
작성일 21-12-06 20:36
예레미야애가 2장

1 슬프다 주께서 어찌 그리 진노하사 처녀 시온을 구름으로 덮으셨는고 이스라엘의 아름다운 것을 하늘에서 땅에 던지셨음이여 진노하신 날에 그 발등상을 기억지 아니하셨도다
1 How hath the Lord  covered  the daughter  of Zion  with a cloud  in his anger , and cast down  from heaven  unto the earth  the beauty  of Israel , and remembered  not his footstool  in the day  of his anger !

2 주께서 야곱의 모든 거처를 삼키시고 긍휼히 여기지 아니하셨음이여 노하사 처녀 유다의 견고한 성을 헐어 땅에 엎으시고 나라와 방백으로 욕되게 하셨도다
2 The Lord  hath swallowed up  all the habitations  of Jacob , and hath not pitied : he hath thrown down  in his wrath  the strong holds  of the daughter  of Judah

3 맹렬한 진노로 이스라엘 모든 뿔을 자르셨음이여 원수 앞에서 오른손을 거두시고 맹렬한 불이 사방으로 사름 같이 야곱을 사르셨도다
3 He hath cut off  in his fierce  anger  all the horn  of Israel : he hath drawn  back  his right hand  from before  the enemy , and he burned  against Jacob  like a flaming  fire , which devoureth  round about .

4 원수 같이 활을 당기고 대적처럼 오른손을 들고 서서 눈에 아름다운 모든 자를 살륙하셨음이여 처녀 시온의 장막에 노를 불처럼 쏟으셨도다
4 He hath bent  his bow  like an enemy : he stood  with his right hand  as an adversary , and slew  all that were pleasant  to the eye  in the tabernacle  of the daughter  of Zion : he poured out  his fury  like fire .

5 주께서 원수 같이 되어 이스라엘을 삼키셨음이여 모든 궁을 삼키셨고 견고한 성들을 훼파하사 처녀 유다에 근심과 애통을 더하셨도다
5 The Lord  was as an enemy : he hath swallowed up  Israel , he hath swallowed up  all her palaces : he hath destroyed  his strong holds , and hath increased  in the daughter  of Judah  mourning  and lamentation .

6 성막을 동산의 초막 같이 헐어 버리시며 공회 처소를 훼파하셨도다 여호와께서 시온 가운데서 절기와 안식일을 잊어버리게 하시 며 진노하사 왕과 제사장을 멸시하셨도다
6 And he hath violently taken away  his tabernacle , as if it were of a garden : he hath destroyed  his places of the assembly : the LORD  hath caused the solemn feasts  and sabbaths  to be forgotten  in Zion , and hath despised  in the indignation  of his anger  the king  and the priest .

7 여호와께서 또 자기 제단을 버리시며 자기 성소를 미워하시며 궁장을 원수의 손에 붙이셨으매 저희가 여호와의 전에서 훤화하기를 절기날과 같이 하였도다
7 The Lord  hath cast off  his altar , he hath abhorred  his sanctuary , he hath given up  into the hand  of the enemy  the walls  of her palaces

8 여호와께서 처녀 시온의 성을 헐기로 결심하시고 줄을 띠고 훼파함에서 손을 거두지 아니하사 성과 곽으로 통곡하게 하셨으매 저희가 함께 쇠하였도다
8 The LORD  hath purposed  to destroy  the wall  of the daughter  of Zion : he hath stretched out  a line , he hath not withdrawn  his hand  from destroying : therefore he made the rampart  and the wall  to lament

9 성문이 땅에 묻히며 빗장이 꺾여 훼파되고 왕과 방백들이 율법 없는 열방 가운데 있으며 그 선지자들은 여호와의 묵시를 받지 못하는도다
9 Her gates  are sunk  into the ground

10 처녀 시온의 장로들이 땅에 앉아 잠잠하고 티끌을 머리에 무릅쓰고 굵은 베를 허리에 둘렀음이여 예루살렘 처녀들은 머리를 땅에 숙였도다
10 The elders  of the daughter  of Zion  sit  upon the ground , and keep silence : they have cast up  dust  upon their heads

11 내 눈이 눈물에 상하며 내 창자가 끓으며 내 간이 땅에 쏟아졌으니 이는 처녀 내 백성이 패망하여 어린 자녀와 젖먹는 아이들이 성읍 길거리에 혼미함이로다
11 Mine eyes  do fail  with tears , my bowels  are troubled , my liver  is poured  upon the earth , for the destruction  of the daughter  of my people

12 저희가 성읍 길거리에서 상한 자처럼 혼미하여 그 어미의 품에서 혼이 떠날 때에 어미에게 이르기를 곡식과 포도주가 어디 있느뇨 하도다
12 They say  to their mothers , Where is corn  and wine ? when they swooned  as the wounded  in the streets  of the city , when their soul  was poured out  into their mothers ' bosom .

13 처녀 예루살렘이여 내가 무엇으로 네게 증거하며 무엇으로 네게 비유할꼬 처녀 시온이여 내가 무엇으로 네게 비교하여 너를 위로 할꼬 너의 파괴됨이 바다 같이 크니 누가 너를 고칠소냐
13 What thing shall I take to witness  for thee? what thing  shall I liken  to thee, O daughter  of Jerusalem ? what shall I equal  to thee, that I may comfort  thee, O virgin  daughter  of Zion ? for thy breach  is great  like the sea : who can heal  thee?

14 네 선지자들이 네게 대하여 헛되고 어리석은 묵시를 보았으므로 네 죄악을 드러내어서 네 사로잡힌 것을 돌이키지 못하였도다 저희가 거짓 경고와 미혹케 할 것만 보았도다
14 Thy prophets  have seen  vain  and foolish things  for thee: and they have not discovered  thine iniquity , to turn away  thy captivity

15 무릇 지나가는 자는 다 너를 향하여 박장하며 처녀 예루살렘을 향하여 비소하고 머리를 흔들며 말하기를 온전한 영광이라, 천하의 희락이라 일컫던 성이 이 성이냐 하며
15 All that pass  by clap  their hands  at thee

16 너의 모든 원수는 너를 향하여 입을 벌리며 비소하고 이를 갈며 말하기를 우리가 저를 삼켰도다 우리가 바라던 날이 과연 이 날이라 우리가 얻기도 하고 보기도 하였다 하도다
16 All thine enemies  have opened  their mouth  against thee: they hiss  and gnash  the teeth : they say , We have swallowed her up : certainly  this is the day  that we looked for

17 여호와께서 이미 정하신 일을 행하시고 옛날에 명하신 말씀을 다 이루셨음이여 긍휼히 여기지 아니하시고 훼파하사 원수로 너를 인하여 즐거워하게 하며 너의 대적의 뿔로 높이 들리게 하셨도다
17 The LORD  hath done  that which he had devised

18 저희 마음이 주를 향하여 부르짖기를 처녀 시온의 성곽아 너는 밤낮으로 눈물을 강처럼 흘릴찌어다 스스로 쉬지 말고 네 눈동자로 쉬게 하지 말찌어다
18 Their heart  cried  unto the Lord , O wall  of the daughter  of Zion , let tears  run down  like a river  day  and night : give  thyself no rest

19 밤 초경에 일어나 부르짖을찌어다 네 마음을 주의 얼굴 앞에 물쏟듯 할찌어다 각 길머리에서 주려 혼미한 네 어린 자녀의 생명을 위하여 주를 향하여 손을 들찌어다 하였도다
19 Arise , cry out  in the night : in the beginning  of the watches  pour out  thine heart  like water  before  the face  of the Lord : lift up  thy hands  toward him for the life  of thy young children , that faint  for hunger  in the top  of every street .

20 여호와여 감찰하소서 뉘게 이같이 행하셨는지요 여인들이 어찌 자기 열매 곧 손에 받든 아이를 먹으오며 제사장들과 선지자들이 어찌 주의 성소에서 살륙을 당하오리이까
20 Behold , O LORD , and consider  to whom thou hast done  this . Shall the women  eat  their fruit , and children  of a span long ? shall the priest  and the prophet  be slain  in the sanctuary  of the Lord ?

21 노유는 다 길바닥에 엎드러졌사오며 내 처녀들과 소년들이 칼에 죽었나이다 주께서 진노하신 날에 죽이시되 긍휼히 여기지 아니 하시고 살륙하셨나이다
21 The young  and the old  lie  on the ground  in the streets : my virgins  and my young men  are fallen  by the sword

22 주께서 내 두려운 일을 사방에서 부르시기를 절기에 무리를 부름 같이 하셨나이다 여호와께서 진노하신 날에 피하거나 남은 자가 없었나이다 내 손에 받들어 기르는 자를 내 원수가 다 멸하였나이다
22 Thou hast called  as in a solemn  day  my terrors  round about , so that in the day  of the LORD'S  anger  none escaped  nor remained : those that I have swaddled  and brought up  hath mine enemy  consumed .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